용인시, 2022년도 생활임금 시급 1만820원… 5.1%인상



경기 용인시(시장 백군기)가 시 소속 기간제근로자 등에 적용하는 2022년 생활임금액을 시급 1만820원으로 확정했다. 7일 시에 따르면 이는 올해 생활임금액 1만290원보다 5.1% 인상된 금액으로 정부가 정한 2022년 법정 최저임금 시급액인 9160원보다 1660원이 더 많다. 주 40시간 기준 209시간을 일할 경우 226만1380원…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