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판개입’ 임성근 2심도 무죄… 법원 “부적절 관여”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일선 재판에 개입했다는 이유로 재판에 넘겨진 임성근 전 부장판사가 1심에 이어 항소심에서도 무죄를 선고받았다.서울고법 형사3부(박연욱 김규동 이희준 부장판사)는 12일 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임 전 부장판사에게 1심과 마찬가지로 무죄…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