졸업할 때까지 월세 5만원, 교육이주 명소된 이 마을



(* ‘입소문난 학교… 그들이 시골로 교육이주 간 이유’ http://omn.kr/1v8xl에서 이어집니다.)충북 괴산군 청안면 부흥리 제비마을의 백봉초등학교는 ‘학교-마을’ 상생의 또 다른 사례. 줄어드는 학생 수에 통폐합 위기를 겪었던 백봉초는, ‘행복나눔 제비둥지’ 사업을 통해 교육이주주택을 마련하며 대안을 모색했다.처음…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