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짧고 굵게”는 없었다… 4단계 언제까지 이어질까



“봉쇄 없이 할 수 있는 가장 고강도의 조치로서, 방역에 대한 긴장을 최고로 높여 ‘짧고 굵게’, 상황을 조기에 타개하기 위한 것입니다.”수도권 4단계를 시행한 첫 날(7월 12일), 문 대통령의 발언이 무색할만큼 가장 고강도의 거리두기 조치가 ‘길고 굵게’ 가고 있다. 델타 변이가 우세종으로 자리잡으면서 하루 확진자 15…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