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에게 ‘우쭈쭈’는 그만할 일이다



지난 주 모 권역의 학교 밖 청소년들을 만났다. 사회참여활동에 대해서 안내하고 이야기 나누었다. 각 시도 학교 밖 지원센터에서 선출된 청소년들이 정책 제안을 준비하고 있다고 했다. 청소년들은 자기고민이 묻어 있는 이야기를 나누어 주었다.이날 난 나이 먹은 선생이 아닌 청소년과 같은 시민으로 관계를 맺으려 무던…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