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강수 둔다던 강릉시, ‘풀파티 호텔 고발’ 입장 번복



[기사수정 : 6일 오후 8시 58분]강원 강릉시(시장 김한근)가 방역수칙을 어기고 풀파티 논란을 빚은 강릉 A호텔 고발을 두고 입장을 번복해 논란이다. 강릉시는 지난 1일 강릉 주문진읍 소재 A호텔에서 수십 명이 풀 파티를 벌인 현장을 기습, 감염병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10일간 영업정지 명령을 내리고 …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