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쟁하는 노동자는 패배하지 않는다



지독하게 안 풀리는 싸움도 있지만 가끔은 희망의 메시지도 접한다. 최근 전국공공운수노조 민주버스강원지부 춘천시민버스지회의 승전보가 그중 하나다.2021년 9월 16일 황선재 춘천시민버스지회장을 만나 반가운 얘기를 나눴다. 황 지회장은 2011년부터 버스운전을 시작했고, 하루에 16~18시간을 운행하다보니 너무 힘들…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