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스태프온리에서 벌어지는 일… 알바는 왜 떨었나



구인·구직 앱을 통해 서울 노원구 상계동의 어느 편의점에서 야간 아르바이트를 하는 청소년 김완판씨는 채용공고를 보고 일하러 갔던 첫날 점주와 근로계약을 통해 최소 3개월은 의무적으로 일하기로 약속했습니다. 만약 3개월을 채우지 못할 경우, 마지막 달의 임금은 의무 재직 기간을 지키기 못한 벌로 포기하기로 정…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