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의원이 원하는 빵과 내가 원하는 빵은 다르다



동네 빵집이 사라져가서 참 안타깝다. 몇 년 전만 해도 동네 시장 안 큰 길가에도 프랜차이즈가 아닌 빵집들이 있었다. 이제는 시장 안에 있던 빵집도 사라지고, 발효빵을 만드는 동네 가게만 남고 프렌차이즈 빵집만 즐비하다. 그래도 먹을 빵은 많다.지난 24일 화물연대 노동자들의 머리가 깨지고 노동자들이 끌려가는 전…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