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에만 4명 사망했는데… 40도 폭염 속 일하는 건설노동자들



“오늘 같이 더운 날에는 한 시간만 작업해도 속옷까지 다 젖는다. 이 상태로 그늘에서 잠시 쉬다가 또 일하는 거다. 쉬는 시간 이용해 잠깐 샤워라도 할 수 있는 공간이라도 있었으면 좋겠다.”28일 서울 흑석동 아파트 공사 현장에서 일하는 한 노동자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윤미향 의원이 주관한 ‘폭염 노동실태 간…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