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귀를 의심하게 만든, 간첩사건 재심의 핵심 쟁점

군부독재 시절, 수많은 조작간첩 사건들이 날조되었다. 당시 대서특필되었던 간첩단 사건들을 조작했던 국가 공무원들은 특진과 함께 대통령 표창을 받으며 승승장구했다. 그리고 그렇게 수십 년의 시간이 흐른 지금, 조금씩 당시 수사와 재판이 얼마나 엉터리이었는지 재심을 하나씩 통해 밝혀지고 있다. 그 시절 자행된 …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

“이용 불편”… 홍성 ‘마중버스’ 개선 필요 지적 나와

홍성군이 농어촌 주민들의 이동 편의 증진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마중버스가 제 역할을 하지 못하고 있어 개선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군은 농어촌버스 노선 전면개편에 따라 대중교통 사각지대가 발생한 교통소외지역에 마중버스 5대와 마을택시 10대를 운영 중이다.마을택시는 관내 홍성읍 외 5개 읍면 9개 마을에서 시행…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

28일 경남 사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28일 오후 2시 기준 경남 사천에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사천 375~377번)이 추가됐다.방역당국에 따르면, 사천 375번(경남 6881번)은 24일 확진된 사천 370번(경남 6585번)의 직장동료다. 사천 370번은 타지역(김해)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한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천 370번, 375번 직장동료들의 검사가 진행…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

내홍 극심한 충남아산FC… 구단주와 대표이사 대립

시민구단인 프로축구 K리그2 충남아산프로축구단(충남아산FC)에서 구단주와 대표이사가 대립하는 사태가 일고 있다. 충남아산FC는 지난 2월부터 문제 선수 영입, 대표이사 42억 세금 체납 의혹, 사무국장 성희롱 발언 등으로 지역 시민사회로부터 곱지 않은 시선을 받아왔다. 최근 사태의 발단은 구단주인 오세현 아산시장…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

대구텍 청소노동자 창문 닦다가 추락사… ‘사고 은폐’ 의혹

[기사보강 : 28일 오후 4시 14분]대구의 한 기업에서 청소노동자가 추락사고로 사망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28일 가 제보를 받아 취재한 내용을 종합하면, 지난 6월 4일 오전 대구텍 하청업체 소속인 청소노동자 A(54)씨가 건물 외부 유리창을 닦는 작업을 하던 중 줄이 끊어지면서 추락했다. A씨는 …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

옛 대구형무소 자리에 ‘이육사 기념관’ 들어선다

대구시 중구 삼덕동 옛 대구형무소 자리에 이육사 기념관이 들어설 예정이다. 1910년 삼덕동에 신축된 대구형무소는 일제강점기 한강 이남에서 가장 큰 감옥이었다. 당시는 약 3800평이었으나 확장을 거듭해 1923년에는 7800여 평으로 늘었다. 이곳에는 수많은 독립운동가가 수감됐다. 3.1운동 무렵에는 무려 5000여 명이 …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

[함양] 보랏빛 여심 유혹하는 버들마편초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28일 오후 경남 함양군 상림공원에 조성한 꽃밭에서 보라색 버들마편초가 만개해 시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

“군정의 기둥은 군민, 행정은 기둥 떠받치는 주춧돌”

27일 김돈곤 청양군수는 농촌지역의 지자체장은 올라운드 플레이어가 돼야 한다고 했다. 다양한 요구사항을 군정에 반영시키기 위해서는 별의별 상황에서도 일을 추진할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란다. “한다고는 했지만 청년층 정책이 특히 어렵다”고 밝힌 김 군수는 일자리 제공을 통한 살만한 정주여건 조성 등에 앞으로도 …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

[날씨] 전국 구름 많고 무더워… 충청이남 소나기 가능성↑

목요일인 내일(29일)도 전국에 폭염이 이어지는 가운데 충청이남 내륙에는 오후 한때 소나기가 올 전망이다. 민간기상기업 케이웨더는 “내일(29일) 우리나라는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며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늦은 오후 한때 구름 많겠고, 대기불안정으로 인해 충청이남 내륙을 중심으로 늦은 오… 기사 더보기 파워볼총판 수입 추천 기사 글